민폐 냥이들

2014.02.23 08:27 from 일상한컷




2014년 2월 23일


저기요,


조금만 숙여주시겠어요....


화면이 잘 안보여요...






'일상한컷'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개업집 화환의 패기  (0) 2014.03.11
민폐 냥이들  (2) 2014.02.23
다돌군의 재채기 신공  (0) 2014.02.20
지금 나의 상태...  (0) 2014.02.14
남남커플  (0) 2014.02.11
다냐의 새해인사!  (0) 2014.01.3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김지훈 2014.02.23 08:33 신고

    오늘은 25일이아니라 23일이예요 ㅜㅡㅜ




2014년 2월 20일


약 일주일간의 입원,

몇 백만원의 병원비를 깨먹고 돌아온 다돌.


집에 돌아오자마자 이제는 감기!


온 몸으로 재채기를 하는 

고양이를 보았는가?






제발 건강해라!





'일상한컷'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개업집 화환의 패기  (0) 2014.03.11
민폐 냥이들  (2) 2014.02.23
다돌군의 재채기 신공  (0) 2014.02.20
지금 나의 상태...  (0) 2014.02.14
남남커플  (0) 2014.02.11
다냐의 새해인사!  (0) 2014.01.3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금 나의 상태...

2014.02.14 12:20 from 일상한컷




2014년 2월 14일



너무 너무 몽롱해서 


한 쪽 실눈으로 버티고 있는


지금 나의 상태





'일상한컷'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폐 냥이들  (2) 2014.02.23
다돌군의 재채기 신공  (0) 2014.02.20
지금 나의 상태...  (0) 2014.02.14
남남커플  (0) 2014.02.11
다냐의 새해인사!  (0) 2014.01.31
이제 다 커버린 다돌이의 낮잠  (0) 2013.10.09
TAG 다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남남커플

2014.02.11 22:09 from 일상한컷




2014년 2월 11일


어느 여유로운 겨울 낮


남남 커플



알흠답다






'일상한컷'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돌군의 재채기 신공  (0) 2014.02.20
지금 나의 상태...  (0) 2014.02.14
남남커플  (0) 2014.02.11
다냐의 새해인사!  (0) 2014.01.31
이제 다 커버린 다돌이의 낮잠  (0) 2013.10.09
感慨無量 ! '박찬우의 소셜마케팅' 연재를 시작하다.  (0) 2013.09.28

댓글을 달아 주세요

호기심

2014.02.10 11:13 from 생각한컷




2014년 2월 10일


항상 호기심으로 바라보는 


고양이 같이 


세상을 마주해야 겠다.





'생각한컷'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부탁!  (0) 2014.03.31
그땐 그랬지  (0) 2014.03.10
호기심  (0) 2014.02.10
지형 지물을 이용한 홍보 - 카페드세라  (0) 2014.02.02
당신은 몇 층에?  (0) 2014.01.03
언행일치, 솔선수범하는 한 해  (0) 2014.01.02

댓글을 달아 주세요

손님은 무엇일까?

2014.02.07 11:03 from 웃음한컷




2014년 2월 7일


이상하게 더 궁금해지고


들어가보고 싶은 가게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년 2월 6일


깊은 빡침을  


고객 서비스 정신으로 승화한


사장님의 알림글!



3월에 뵈어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년 2월 2일


카페 주변의 지형 지물을 활용하여


고객들을 유인하는 영리한 이벤트



http://blog.naver.com/yido_art/198643207






'생각한컷'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땐 그랬지  (0) 2014.03.10
호기심  (0) 2014.02.10
지형 지물을 이용한 홍보 - 카페드세라  (0) 2014.02.02
당신은 몇 층에?  (0) 2014.01.03
언행일치, 솔선수범하는 한 해  (0) 2014.01.02
카톡으로 손님과 대화를  (0) 2013.09.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4년 2월 1일


미술책에서만 보았던 


박수근 작가의 그림을 보았다.


살아있는 그의 작품을 이제서야 만나게 된 것 같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